생각2009.08.17 23:43
오늘 2009년 매쉬업 경진대회에 출전했던 도서나눔 사이트 ggats.com을 유지보수 하던 중 도서검색 결과가 DB에 저장될때 오류가 발생하여 오류를 찾다보니 네이버 도서검색 API(http://dev.naver.com/openapi/apis/data/book)의 아웃풋이 바뀐 걸 알았습니다.

이전에는 bid(네이버 도서에서의 책ID 즉 book.naver.com 의 키 인듯 합니다.) 를 노출하여 예를 들어 '소설 손자병법'의 예전 link 아웃풋은 http://book.naver.com/bookdb/book_detail.php?bid=117701 였지만, 어느세

http://openapi.naver.com/l?AAAC3MSw6DIBgE4NP8LIk8LLJgoVav0UihgfQBJWji7VVCMosvk8zkPVqlQ3ij1RvFRUsZ+q827QqmEbobdGMBh57XRjYX5FQwwMBAkgIKskUu2ZdyOUdgPdD5zPWOf8tmE36Gby2MrngYmxf/wdGdi1l7A+xOiBANOQBWP/V3mwAAAA==

라는 얄궃은 값을 보내주어 bid 값을 유추할 수 없도록 만들었습니다.

유저들보고 OpenAPI를 적극적으로 사용하여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라고 유도했지만 어느새 어떠한 통보도 없이 OpenAPI의 아웃풋을 변경했습니다. 아무래도 bid값을 link 아웃풋에 노출시키는 것이 부담이 되었던 것 같습니다.

최근 네이버 데스크톱 단순 통보로 서비스를 중단하는 것을 보며 '네이버' 같은 기업의 Open Platform이 성숙하기에는 아직 시간이 걸릴것 같다고 느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꿍스